진실이 말소된 페이지 1,2 음악




블로그를 하고 싶다는 생각이 들어 네이버 블로그를 개설하고 활동한 적이 있었다.

선배 형과의 음란한 노가리 말고는 특별한 재미를 찾지 못했었는데

주된 관심사인 힙합관련 이야기들을 건너건너 구경하다보니까

'진실이 말소된 페이지'의 멤버였던 '손아람'의 블로그까지 가서 찌질찌질.

그의 블로그엔 진실이 말소된 페이지 시절의 이야기도 있었고 지금 살아가는 모습도 함께 어울려 있었다.

그렇게 그의 블로그에서 조심스럽게 찌질거리다보니,

그가 책을 출판할 거라는 이야기까지 접하게 되었다.

너무나 궁금함에 용기를 내어 그의 블로그에

'옴팡지게 기대가 되염!! 출판되면 꼭 보고 싶으니 말씀해 주셨으면 좋겠3'이라는 식으로

약간의 빠심을 담아 나름 정성스럽게 덧글을 남겼었는데

시간이 좀 지난 후 출판소식이 궁금해서 방문했더니 블로그를 폐쇄하였더라 ㅠ

글 남긴 사람 무안하게스리..

'지나친 빠심은 무심한 팬심보다 좆치않다' 라는 걸 몸소 체험 함 ㅠ

암튼,

그렇게 잊고 있다가 오늘 간만에 리드머 들어가서 여기저기 글을 읽다보니 반가운 소식이!!











진실이 말소된 페이지







우선 내가 책이라는 것에 대해서 아갈질 한다는 게 쵸큼 많이 웃기고

나의 언급 자체가 책의 가치가 떨어뜨릴 것 같지만,

나에게 이건 정말 굉장한 소식이란 말이짓!!!!



총 2권으로 구성되어 있구먼.

1권을 사면 진실이 말소된 페이지 데모 CD도 준다니!!

어차피 나오면 사려고 했었는데

이렇게 대박 아이템까지 장착해서 판매 해주시니

죠낸 굽신거리며 당장 구매할 수 밖에 없는거다!!!!





책 정보와 관련기사




yes24 소개

한국 힙합음악의 발생 초기에서 성장기까지 약 3년간의 이야기를 담은 소설. 저자는 그 시기에 활동하였던 언더그룹 '진실이 말소된 페이지'(이하 진말페)의 멤버였던 손아람이다. 실제 힙합그룹의 멤버였던 작가가 힙합음악계와 음악을 소재로 한 소설로 픽션과 논픽션의 경계를 넘나들고 있다. 작가 자신의 자전소설이자 음악소설이며, '기성세대'들이 이해할 수 없는 낯선 음악을 선택했던 것인지, 또한 그들의 젊음이 얼마나 지독했던 것인지를 증언해주는 아름다운 성장소설이다.

우여골절 끝에 음반 한장 내지 못하고 사라진 비운의 그룹, 진말페. 『진실이 말소된 페이지』는 은 1998년 <진말페>의 결성 시기부터 그들의 성장과정, 영광과 추락의 순간까지 담아냈다. 현재까지도 한국대중음악계에서 활동하는 실명 인물들이 대거 등장하며, 당시 <진말페>의 멤버인 서울대 공대생 오혁근(예명 ‘오 박사’), 서울대 미학과에 다니는 손아람, 캐나다 유학중인 이하윤(예명 ‘sid’)을 축으로 현실과 허구의 이야기가 교묘하게 변주되었다. 20대 젊은 날의 이야기는 허무하게 끝이 났지만, 3년의 시간 동안 부쩍 성장해버린 아람은 스스로를 다독거린다. 시간이 지나면 기분은 다시 나아질 테고, 다시 음악을 듣게 될 거라고... 이 소설은 총 2권으로 구성되어 있다.


더 자세한 정보는

클릭!!




알라딘 소개

한국 힙합음악의 발생 초기에서 성장기까지 약 3년 동안의 이야기를, 그 시기에 활동했던 실존음악그룹 '진실이 말소된 페이지'(이하 '진말페')의 멤버였던 손아람(예명 '손 전도사')이 소설화했다. 이야기는 1998년 '진말페'의 결성 시기로부터 시작되어, 음악에 모든 열정을 바쳤던 10대 소년들의 야망과 자부심, 영광과 추락을 흥미진진하게 그려나간다.

화자이자 주인공인 아람의 앞에는 영락없이 사회적 소수자로, 국외자로 떠돌게 될 게 뻔한 인생이 펼쳐져 있다. 그에게는 이 막막한 미래를 헤쳐 나갈 자신이 없다. 그래서 그가 동급생인 혁근과 우연히 마주친 어린 시절 친구인 하윤을 만나 '진말페'를 결성하고, 클럽의 오디션을 보고, 어렵사리 공연 무대에 서고, 음반사와 계약을 체결하게 된다.

당시 '진말페'의 멤버인 서울대 공대생 오혁근(예명 '오 박사'), 서울대 미학과에 다니는 손아람, 캐나다 유학중인 이하윤(예명 'sid')을 축으로 현실과 허구의 이야기가 교묘하게 변주된다. 본문에는 아직도 음악판에서 활동하는 실존 인물들이 실명으로 대거 등장한다.


더 자세한 정보는

클릭!!



관련기사도 떴네!

경향 클릭!!

좆선 클릭!!









오오

소개만으로 지름신이 강림하는 건 실로 오랜만일세!

추억의 진말페..

그들의 음악을 예전에 포스팅 한 적 있다능!!



암튼,

'진실이 말소된 페이지'는 내가 국내 힙합을 처음 들었을 때부터 지금까지 내 귀에서 맴돌고 있다.

적지 않은 시간을 그들의 음악과 함께 했는데

이젠 그들이 어떻게 만났는지,

그들의 음악이 어떻게 만들어졌는지,

그들의 음악이 말 하고자 했던 건 진정 무엇이었는지 ,

알 수 있을 것만 같아서 심장이 도키도키. 

난 이렇게 이야기를 해줘야지 이해를 한다능.

그리고 중간에 UMC횽아도 등장한다능.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돌아와 UMC횽

이건 비단 '진실이 말소된 페이지'의 이야기 뿐만 아니라

그 당시 뮤지션들 대부분의 이야기일 것이다.

그리고 지금 언더그라운드 힙합씬 어느 뮤지션의 이야기일 수도 있겠고.



아, 궁금해 미치겠네.

내가 국내힙합음악을 막 듣기 시작할 때의 국내힙합씬의 모습이라..

국내힙합씬이 막 꿈틀거릴 때의 모습이라..

'어려웠다'라는 건 그 때부터 지금까지 활동하면서 살아남은 뮤지션을 통해 익히 들은 적이 있긴 하지만,

내가 생각했던 것과 얼마나 일치 할 것인지..

이 책을 통해 언더씬의 과거 현재 미래를 손전도사가 좀 더 자세하게 훑어줄거라 믿는다.



하앍!










 



 


SoulTrain

다들 한 간지 하시네!!ㅋ



















핑백

  • 블라블라 블로그 : 멍하니 TV를 보다가 2008-02-12 20:57:48 #

    ... 책을 다 읽었다. 내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진실이 말소된 페이지. 책 산지는 좀 된 것 같은데 읽을 시간이 없어서 떠버버버 미뤄오다가 이러면 안되겠다 싶어서 일주일정도 잠자는 시간을 쪼개 후딱 해치웠다. 책 읽은지 하도 오래 ... more

덧글

  • 낭만여객 2008/01/28 01:24 # 답글

    우왕~! 리드머라고 하니까. 아는 형님이 거기에 있어요 ㅎㅎ
  • 슈3花 2008/01/28 01:38 # 답글

    낭만여객 // 오옷! 낭만여객님 주변에 음악에 정통하신 분이 계신가보군요. 리드머는 힙플과 쌍벽을 이루는 흑인음악 관련 거대 웹사이트 아닙니꺄!! ㅎ 아는 형님께 좋은 사이트 잘 이용하고 있다고 꼭 전해주세요! ^^
  • 쵸죠비 2008/01/28 01:48 # 답글

    힙합이라고는...방송탄사람들밖에 모르는지라...Umc는 알아요.헤헷-
  • 2008/01/28 05:16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슈3花 2008/01/28 09:30 # 답글

    쵸죠비 // 저도 아는 뮤지션이 방송 탄 사람들이 대부분입니다. UMC를 아신다닛!! 굉장히 반가워욧! 데헷~☆

    비공개 // 엄허나! 영광이어라~^^ 저 사진은 2002년도 찍은 사진이네요. 90년대 후반, 2000년대 초반 활동했던 뮤지션이어요. 오랜만이라서 더욱 반가운거 있죠!
  • 희진 2008/01/28 10:02 # 답글

    돌아와주세요 UMC횽;ㅁ;
  • 2008/01/28 10:12 # 삭제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ペリドツト 2008/01/28 11:45 # 답글

    진실이 말소된 페이지라는 그룹은 처음 들어봄 ㅠㅠ
    힙합계에 무지한 우민...
    오랜만의 포스팅 슈3花님 파이팅!!(야!)
  • 슈3花 2008/01/28 12:24 # 답글

    희진 // 얼른 돌아와줬으면 좋겠어횽 ㅠ

    비공개 // 아마도 다른 곳인것 같아요. 저도 깜짝 놀라 반가움에 들어가 본 적이 있다죠 ㅎ

    ペリドツト // 아시는 분이 별로 안계실 겁니다. 그들의 음악을 정말 많은 사람들이 듣길 바랬는데.. 정식 발매도 못하고 버로우 ㅠ 저도 힙합계에 무지합니다. 수박 겉핥기 식이지요 ㅎ 하핥 하핥! 저의 시원찮은 포스팅에 힘을 실어주셔서 감사합니다 ^^
  • 오반장 2008/01/28 13:00 # 답글

    소울트레인.. 콘썰까지 보러갔었던 정도로 팬이었었죠..
    다들 음악계에서 계속 일했으면 했는데 우지가 아이스크림 가게를 연 이후로는
    하나 둘 떠나가 버려서...
    다른멤버들보다 오박사의 랩실력을 묵혀두긴 너무 아까워요.
    크..
  • 슈3花 2008/01/28 13:14 # 답글

    오반장 // 우왕ㅋ굳ㅋ!! 전 촌동네에 살아서 콘썰은 엄두도 못냈습죠 ㅠ 전 소울트레인 중에서도 UMC와 진말페 빠였습니다ㅎ 우지가 아이스크림 가게를 열었었다니.. 의외네요! ㅋㅋㅋㅋ '진말페'의 가사들은 모두 좋긴 하지만, 손전도사의 랩핑은 좀 알아듣기 어려웠었죠. 오박사의 랩은 저도 좋았던 걸로 기억합니다. 이렇게 책으로 그들을 만나게 되다니.. 너무 좋네요. 오늘 아침에 일찍 일어나 신청했으니 내일이나 해서 도착하겠지욧? 유훗!!
  • 시리어스 2008/01/28 14:09 # 답글

    책이 나오는군요. 정말 그리운 이름중에 하나인 진말페 .. 2002년도였던가 2003년도였던가.. 처음 알게 되었고 남들과는 확연하게 다른 스타일의 음악들이 정말 마음에 들어서 좋아하게 된 그룹이였죠^^

    어떻게 되었나 궁금했는데.. 이젠 소설가로 살아가겠다는 결심을 하게 되었군요..
    정말 멋진 변신인거 같습니다.소설은 필수로 구입해서 읽어봐야겠네요 ^^
  • dARTH jADE 2008/01/28 14:13 # 답글

    헉 진말페! 사러가야겠습니다.
  • 슈3花 2008/01/28 14:55 # 답글

    시리어스 // 저도 엄청나게 반가운 소식이었어요!! 술과 담배를 본격적으로 시작할 즈음에 그들과 만나게 되어서 더욱 친해진 것 같습니다. 그들의 가사는 좀 난해하고 어렵긴 했습니다만 '실험적인 모습을 보여주겠3'이라며 나온 팀이라서 그리 거부감은 생기지 않았어요.ㅎ 오랜만에 진득하게 책을 읽을 것 같습니다! 얼른 얼른 얼른 배송되길 바랍니다!!

    dARTH jADE // 헉! 제가 dARTH jADE님의 지름신을 소환한 건가요? ㅎ 저도 질렀습니닷!!
  • 에라이 2008/01/28 15:23 # 답글

    힙합'박사' 슈3花님이 그렇게 좋아하시니...재밌는 책일거라 믿습니다
  • hides 2008/01/28 17:52 # 답글

    '지나친 빠심은 무심한 팬심보다 좆치않다' ㅋㅋㅋ
  • dARTH jADE 2008/01/28 18:25 # 답글

    음반 준다는 말에 마음대로 '지난 번 발매하지 못했던 1집앨범'이라고 이해하고 지르고 보니, 5곡 밖에 없는 것이군요. 그래도 들어보지 못한 2곡이 있어서 기대하고 있습니다. 이제 "Garbage Underground"만 구하면 되겠습니다. ^^ (책은 아웃오브안중; 지금 책 소개를 다시 보니 무려 '픽션과 논픽션의 경계를 넘나드는' 소설이라는군요?)
  • 한솔로 2008/01/28 18:54 # 답글

    재밌겠는데요~ 한 번 구해봐야겠습니다.
  • 사람해요 2008/01/29 00:47 # 답글

    헐 이름 하나 멋드러지네요. 진실이 말소된 페이지...
  • zoon 2008/01/29 20:15 # 답글

    umc밖에 모르겠네요!!
    91학번 이란 노래 듣고 엄청 웃으며 찾아들었던;;
    (왜 웃으며 공감하고 있는지는 모르겠지만..)

    암튼 정말 인생은 짧고 들을 노래는 많다!!
  • 슈3花 2008/01/29 20:37 # 답글

    에라이 // 아아, 저같은 찌질러에게 '박사'라는 호칭을 붙이시다니.. 굉장히 민망하네요 ㅠ 촤르륵~ 훑어봤는데 굉장히 재미가 있을것 같습니다. 잠깐 '커빈'이라는 인물도 등장합니다!! ㅋㅋㅋㅋ

    hides // ㅠㅠ 슬펐답니다.

    dARTH jADE // 엄훠 엄훠! 친절하게 공개앨범에 대한 정보도 찾아주시고.. 덕분에 잘 봤습니다 ^^ 솔직히 책도 궁금합니다만, 앨범도 많이 궁금했죠. 밀림에서 다운받던 '타다만 담배를 끄다'라는 곡을 CD를 통해서 듣게 되다니 감회가 새롭더군요 ㅎ 소설은 아직 읽어보진 않았지만 거의 논픽션인것 같아요.

    한솔로 // 전 예전부터 관심이 있었기 때문에 바로 질러부렀어요! 한솔로 님께서도 기회가 되시면 꼭 읽어보시고 꼭 들어보시길. 아, 이미 들어보셨나요? ㅎ

    사람해요 // 저도 이름 때문에 매력을 느꼈던 팀입니다. 음악에는 진실이 담겨있어욧!!

    zoon // 91학번.. 학번은 다르지만 굉장한 공감이 되는 곡이었어요. verse마다 끝나고 이어지는 공허함이 여전히 귓가에서 맴돕니다. 인생은 짧고 들을 노래는 많은데, 자꾸 가려들어서 큰일이네요. 허허
  • dARTH jADE 2008/01/30 14:14 # 답글

    이거 받으셨어요?? 데모앨범CD 앞에 '정식앨범은 음반매장에서 구입하십시오' 라고 적혀있는데, 예약앨범으로도 검색이 안 됩니다. 드디어 나오는 걸까요. 하악. (근데 왠지 낚인 듯한 기분이 드는 건 뭘까요....)
  • 슈3花 2008/01/31 17:24 # 답글

    dARTH jADE // 받았습니다! 저도 얼른 앨범을 구해볼 생각이예요. 상아레코드에 판다고해서 뒤졌더니 없더군요. 책 느므 잼있음! 지금 제 페이지에서는 '손전도사'가 '절정신운 한아'를 막 만났다구욧!!
  • 2008/02/01 09:01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슈3花 2008/02/01 12:55 # 답글

    비공개 // 이미 가지고 있답니다 ㅠㅠ CD로 앨범 구하게 되면 꼭 말씀드리지욧! ㅎ
  • 耿君 2008/02/01 16:03 # 답글

    앗 여기서 아람 선배님을 볼 줄이야 ㅋ
  • 티라미수 2008/02/02 11:36 # 답글

    전 역시나 처음 보는 분들입니다만...(ㅠ.ㅠ)
    '진실이 말소된 페이지' -> 이름 정말 멋지네요. +_+
  • 총천연색 2008/02/03 04:01 # 답글

    어디서 들어본 기억이... = ㅁ =
    눈여겨 보고 있겠습니다.
  • 슈3花 2008/02/09 23:20 # 답글

    耿君 // 오오 선배님이시군요! 님하 사인 좀

    티라미수 // 너무나 좋아요. 티라미수님께서도 기회가 되신다면 꼭 노래를 들어보셨음..합니다. 아, 그리고 책도 너무 재미있더군요 ㅎ (http://cu3hwa.egloos.com/924463)

    총천연색 // 이제 그들의 음악은 전설이.. ㅎㅎ
  • 퍼플북스 2010/05/04 14:56 # 삭제 답글

    손아람씨의 두번째 장편소설 <소수의견>이 출간되었습니다.
    많은 관심부탁드립니다~~
  • 슈3花 2010/05/05 13:24 #

    퍼플북스 // 좋은 정보 정말 감사합니다. 구매해서 읽도록 해야겠네요. 전혀 모르고 있었는데.. 앞으로도 여건이 되신다면 관련 정보 꼭 부탁드립니다.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